시흥시 거북섬 WSL대회 기념 시민음악회,

‘한국의 멋’ 알린 흥겨움에 취해

박영규 | 기사입력 2023/11/18 [21:38]
박영규 기사입력  2023/11/18 [21:38]
시흥시 거북섬 WSL대회 기념 시민음악회,
‘한국의 멋’ 알린 흥겨움에 취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주간시흥=박영규 기자] 

  © 주간시흥

 

  © 주간시흥

동장군의 매서운 기세가 찾아온 주말에도 ‘2023 WSL 시흥 코리아오픈 국제서핑대회개최 둘째 날을 맞이한 시흥웨이브파크의 열기는 식지 않았다. 2차 예선전이 치러진 서핑대회를 관람한 방문객들은 18일 저녁 시흥시립전통예술단과 세계가 인정한 춤추는 소리꾼 이희문의 신명 나는 무대가 펼쳐진 시민음악회를 찾아 어깨를 들썩이며 공연을 즐겼다. 한국과 시흥의 멋을 전 세계에 알린 시민음악회에는 각국의 선수들도 함께하며 즐거운 시간을 만끽했다.

  © 주간시흥

 

  © 주간시흥

 

  © 주간시흥

 

  © 주간시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