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선영 기사입력  2020/10/20 [11:39]
질병관리청, 1문1답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독감주사 사망 궁금증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사진=온라인 커뮤니티)     ©

[주간시흥=강선영 기자] 질병관리청은 올해 2020년 인플루엔자 백신 접종 후 이상반응은 총 353건(10.18 기준)이 신고되었으며, 예방접종과의 인과관계는 확인되지 않았으며, 역학조사와 피해조사반 등을 통해 검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신고된 이상반응 내용은 유료 접종자가 124건, 무료접종자가 229건이며, 국소 반응 98건, 알레르기 99건, 발열 79건, 기타 69건이었으며, 사망 사례가 1건 보고되어 조사가 진행중이다.

사망사례는 17세/남자/인천, 10.14일 12시에 민간의료기관에서 무료접종, 접종전후 특이사항 없었으며, 10.16 오전에 사망하여 부검으로 사망원인 조사중이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신성제약에서 유통했던 제품은 맞지만 해당 제품에서 유통과정 문제가 없는 것으로 확인이 된 상황"이라고 전했다. 

 

질병관리청 정은경 청장은 “인플루엔자 백신 부족 등으로 국가지원 대상자가 예방 접종을 받는 데에 불편함이 없도록 지역 보건소가 접종 가능한 의료기관 적극 안내할 것을 당부하였으며, 보건소 및 지정의료 기관에서도 우선 접종대상자가 접종받을 수 있도록 협조해 주시기를 당부한다.”고 하였다. 

 

다음은 인플루엔자 백신 관련 질문과 답이다.

 

Q1. 독감백신 제조사마다 효과가 다른가요?

 

인플루엔자 백신은 제조사와 상관없이 인플루엔자 예방이라는 효능· 효과는 동일하며, 동일한 기준에 따라 허가 받은 백신입니다.

 

Q2. 유료·무료백신 효과의 차이점이 있나요?

 

유료 접종 백신과 무료 접종 백신의 효과는 차이가 없으며, 제조사가 다르더라도 접종 효과에는 차이가 없습니다.

 

Q3. 어린이 1차, 2차 접종 백신의 제조사가 달라도 되나요? 

 

최소 4주 간격을 유지하면 백신의 교차접종이 가능합니다.

 

Q4. 우리 지역 어린이 예방접종 접종기관은 어디인가요?

 

지정 의료기관은「예방접종도우미  누리집(https://nip.cdc.go.kr)」 또는 예방접종도우미 이동통신 응용프로그램(앱)을 통해 확인 가능하며,

 

지역내 접종 가능한 의료기관은 보건소에 문의하시면 확인할 수 있습니다.

 

Q5. 현재 접종하고 있는 백신 중에 상온노출, 백색입자 백신이 있을 확률이 있나요? 문제 백신으로 접종하면 부작용이 있나요?

 

현재 접종하는 모든 백신은 안전성에 문제가 없음이 확인되었고, 품질에 우려가 있는 일부 백신과, 백색입자 백신은 모두 수거·회수 대상으로 접종에 사용되지 않습니다.

 

Q6. 병원마다 백신이 없다고 하는데요. 백신이 정말 부족한건가요?

 

작년에 비해 백신 유통량은 507만도즈가 증가한 상황이나, 의료기관 개별 백신 구매량의 차이, 사업 초기에 접종자 쏠림 가능성 등을 고려 시 일부 의료기관에서 백신이 부족할 수 있습니다.

 

Q7. 제가 다니는 병원에는 더 이상 백신이 공급되지 않는다고 하는데요. 

     백신을 보유하고 있는 병원을 어떻게 찾을 수 있나요?

 

관할 보건소에 문의하시면 접종기관의 백신 공급량을 확인하고 방문할 수 있습니다.

 

Q8. 백신 전체 공급량은 얼마인지요?

 

10.18일 기준 국가 출하 승인된 2,959만도즈 중 2,678만도즈가 보건소 및 의료기관에 공급되었습니다.

 

국가예방접종사업 대상자 접종 건수는 10.18일 기준 511만 건이고, 예방접종통합관리시스템에 자발적으로 입력된 유료접종 건수는 약 444만  건입니다.

 

Q9. 국가조달계약 백신이 공급이 완료되면 만12세이하 물량 부족이 해결 되나요? 

 

국가조달계약 백신은 만13세~만18세 및 만62세이상 대상 백신이며,  만12세 이하 대상 백신은 의료기관 개별 구매 백신으로, 구분하여 사용됩니다.

 

만12세이하 물량 부족 제기에 따라 국가조달계약 백신 일부를 전환하여 사용할 수 있도록 조치하였으며, 추후 접종률 추이 등을 모니터링하여 재배분 등을 검토할 예정입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