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20/09/12 [23:03]
정왕4동, 희망일자리 「그린시흥 3000++」본격 추진
54명의 기간제 근로자 배치 사업 추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주간시흥

정왕4(동장 서명범)에서는 지난 818일부터 코로나19 대응 희망일자리 사업인 그린시흥 3000++의 일환으로 54명의 기간제 근로자를 배치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그린시흥 3000++는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를 극복하기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으로 시흥시 전역에서 다양한 공공일자리를 제공해 약 171개 사업에서 2,800명을 모집한 사업이다.   

정왕4동은 방역반, 제초정리반, 환경정화반을 구성해 54명의 일자리를 창출했다. 방역반은 정왕4동 관내 아파트 진출입구, 상가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코로나19 예방 차원의 방역을 추진하고 있다. 제초정리반은 함송행복길 및 차단녹지지대의 제초작업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환경정화반은 서해아파트부터 동원아파트까지 이루어진 차단녹지지대의 낙엽 등 잔해물로 배수가 어려운 배수로를 정비하고 환경정화활동도 병행하고 있다.   

  © 주간시흥

 

정왕4동 방역반의 정석채 반장은 같은 정왕4동의 주민으로써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매사진선(每事盡善) 하고 있으며, 주민 분들의 격려와 응원이 큰 힘이 된다고 말했다.   

서명범 정왕4동장은 “50여명의 그린시흥 참여자 뿐만 아니라 동 직원, 유관단체원들 모두가 하나되어 지역 발전에 힘쓰고 있다솔선수범해 지휘하겠다고 전했다.

[주간시흥=주간시흥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