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20/03/23 [15:15]
마스크 대란 속 면 마스크 제작, 시민의 힘으로
시흥 전통공예협회 회원들의 재능기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주간시흥

 

코로나19로 인한 마스크 부족 사태로 전국이 불안에 떨고 있다.

시흥시에서도 부족한 마스크 수급을 위해 시흥시 자원봉사센터를 시작으로 시흥시 보건소, 학교와 학생들을 포함한 개인 자원봉사자들의 손끝에서 면 마스크가 만들어져 각 동의 취약계층에 전달되고 있다.

시흥시 정왕동 소재 (주)시흥 장례원(대표이사 천일천)에서는 시흥시 일프로 복지재단(이사장 서재열)을 통해 면 마스크 제작에 사용해 달라며 후원금을 전달했으며, 시흥 전통공예협회(회장 박은화) 회원들의 재능기부를 통해 1,300여 장의 면 마스크가 제작되고 있다.

시흥 전통공예협회 회원들은 "주말도 없이 늦은 시간까지 재봉틀을 돌려도 필요할 때 사용할 수 있게 하는 게 의미 있지 않겠냐"라며 "가진 기술로 누군가를 도울 수 있어 즐겁게 만들고 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또 박은화 회장은 "회원들도 그렇고 협회 입장에서도 연간 계획 등 바쁜 일들이 있지만, 어려울 때 서로 돕겠다고 함께 해 주는 회원들에게 고맙다"라며 "의미 있는 일에 동참하게 되어 기쁘다"라고 말했다.

전통공예인들의 손끝에서 탄생한 필터 내장형 면 마스크는 시흥시 관내 취약계층에 전달될 계획이다.

/황은자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