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선영 기사입력  2020/02/19 [09:46]
성동구 사근동 32번째 코로나 환자, 감염경로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성동구 32번째 코로나 환자, 감염경로는?  ©주간시흥

[주간시흥=주간시흥] 서울 성동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19일 오전 블로그를 통해 “성동구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알렸다.

 

정 구청장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진자는 성동구 사근동의 한 아파트에 거주하는 이모 씨(78)다. 이 씨는 해외여행력도 없고 코로나19 확진자 접촉도 없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이 씨는 전날 고열 등의 증세로 한양대학교 병원에 방문했다. 19일 새벽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아 국가지정병원으로 이송됐다.

 

방역당국은 이 씨가 방문한 한양대병원에 대해 접촉의료진 격리, 방역 소독 등의 조치를 취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