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20/02/11 [08:32]
경기도, 올해 저소득가구청소지원 ‘깔끄미’ 사업 시행
수급자, 저소득 독거노인 및 장애인 가구, 경로당 대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주간시흥



경기도가 저소득가구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청소·소독을 지원하는 깔끄미사업을 시행한다고 11일 밝혔다.

깔끄미사업은 도내 27개 시군의 자활근로자와 자활기업종사자 104명이 사업단을 구성하여 기초생활수급자, 저소득 독거노인 및 장애인가구를 대상으로 청소 및 소독을 무상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 사업 기간은 9월까지이며, 2,150가구(저소득가구 1,800가구와 경로당 350개소)를 대상으로 시행한다. 이 중 저소득가구는 해당 시군 주민센터에서 신청을 받아 선정하고, 경로당은 경기광역경로당지원센터의 추천을 통해 선정된다.

그 동안의 지원 실적을 살펴보면 2016년 취약가정 1,815가구를 시작으로 2017년 취약가정 1,981가구, 어린이집 119개소 2018년 취약가정 1,500가구, 경로당 500개소, 어린이집 100개소 2019년 취약가정 1,900가구, 경로당 600개소를 지원했다.

김태훈 경기도 복지사업과장은 저소득가구의 주거환경 개선 및 자활근로자, 자활기업종사자의 취업·창업을 통한 자립 지원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주간시흥=주간시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 愛世이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