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선영 기사입력  2020/01/26 [14:48]
민경욱 "역병 돌면 국민저항 일어날 것"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민경욱 "역병 돌면 국민저항 일어날 것"(사진=온라인 커뮤니티)     © 주간시흥

 

[주간시흥=주간시흥] 민경욱 자유한국당 의원이 26일 SNS를 통해 정부가 중국 우한에 남아 있는 한인들을 실어 오기 위해 전세기 파견을 검토하는 것에 대해 "신중하라"고 일갈했다.

 

민경욱 의원은 이날 자신의 SNS에서 "방역에 구멍이 뚫렸는데 정부는 우한 사람들을 실어 올 전세기 파견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우한 폐렴 확산과도 관련해 민경욱 의원은 특히 "너희들처럼 역병을 정치적으로 이용할 생각 추호도 없다"며 "국민의 생명 보호는 국가 제일의 의무인만큼 국민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돼 목숨을 잃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라"고 말했다.

 

이어 "지금 같은 느슨한 대응으로 이 역병이 국내에 돌면 누가 시키지 않아도 대대적인 국민적 저항이 일어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정부는 우한 폐렴 관련 긴급 관계기관 회의에서 한국 교민과 유학생 등을 전세기를 투입해 귀국시키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한 바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vkfkdto 20/01/26 [17:36] 수정 삭제  
  경욱아 설마 설이라고 낮술 처먹고 지껄이고 있는것은 아냐? 너는 능력도 별로인게 너무 설치는것 같다. 공천 때문에 그러냐? 너가 아니더라도, 너 보다 더 똑똑한 인재들이 정부에서 잘 하고있다. 말같지 않는 말 지껄이면 입이 아니고 주둥이란 소리를 듣는다
기가 막히네 20/01/26 [22:32] 수정 삭제  
  전염병이 국제적으로 돌면, 여야를 떠나서 힘을 합쳐 막고 보는것이 정치인이 할 일이지 아주 역병이 퍼져서 데모할 플랜 짠다고 자백을 하는구나. 저자가 한 말 어디에도 간절히 막아야겠다는 바람은 없고 오로지 정권타도를 위해서 국민이 죽어나가라는 저주를 하네. 인간이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 愛世이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