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19/10/05 [14:33]
시흥시, 차적 조회부터 과태료 부과․우편 발송까지 한 번에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스마트 원스톱(One-Stop)시스템 구축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시흥시는 이달 초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위반 차량의 차적 조회부터 과태료 부과까지 한 번에 처리하는 ‘스마트 원스톱(One-Stop)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 시스템은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위반차량이 신고․단속되면 즉시 자동차정보관리, 세외수입정보시스템, 사회보장정보시스템 등 관련 정보시스템과 연계해 차적 조회부터 과태료 부과, 우편 발송까지 한 번에 처리하는 새로운 업무 시스템이다.

 

기존에는 담당공무원 2명이 사실관계 확인 및 과태료 부과․징수 등을 시스템에 일일이 수기 입력해 업무처리에 많은 시간이 소요됐지만 이번에 시스템을 도입하면서 위치판독, 차량 소유주 확인, 과태료 부과 등을 하나의 시스템에서 처리할 수 있게 됐다. 이를 통해 업무처리 시간이 1/3 가량 단축되는 효과를 거뒀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업무처리에 불편한 점을 개선하기 위해 만든 시스템이 큰 효과를 거두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단속 강화를 통해 위반행위 근절 및 장애인 이동편의 증진을 위하여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에세이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