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19/08/16 [12:45]
시흥시중앙도서관, 오디오북 서비스 제공
음악처럼 ‘듣는’ 책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주간시흥

 

시흥시중앙도서관(관장 김경남)에서는 스마트폰 등으로 언제 어디서나 책을 들을 수 있는 오디오 북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오디오북은 생생한 성우들의 명연기와 음악이 녹아있어 재미있게 들을 수 있는 디지털콘텐츠로 운전이나 다른 일을 하면서도 들을 수 있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종이 책은 도서관에서만 빌릴 수 있는 공간적 한계가 있는 반면 오디오북은 디지털로도 즐길 수 있다. 시흥시중앙도서관은 지난 2010년부터 오디오북을 구입하기 시작해 현재는 1,331종 6,655권의 콘텐츠를 보유하고 있다.

▲     © 주간시흥

 

오디오북은 내레이션, 편집, 프로듀싱 등 여러 절차를 거쳐야 하므로 일반도서에 비해 구입비가 비싸고 종이 책보다 늦게 출간되는 단점이 있었으나, 요즘은 종이책과 동시에 출간되고 유명인 이 내레이션을 맡으면서 인기를 끌고 있다.  

오디오북은 시흥시공공도서관 홈페이지(https://lib.siheung.go.kr) 또는 모바일 앱을 통해서 대출과 반납을 할 수 있다. 바쁜 일상 속에서 음악처럼 귀로 듣는 청각 독서의 혜택을 누려보시길 바란다.

시흥시는 도서관이라는 공간을 찾아와야 하는 곳으로 한정하지 않고 책이 찾아가는 서비스 제공을 위해 꾸준히 노력해 나갈 방침이다.

 

▲     © 주간시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에세이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