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19/07/08 [07:53]
‘2019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관람객 참여프로그램’ 공모
‘이천 흙으로 만나는 평화’ 아이디어 공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도자재단이 2019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의 관람객 참여프로그램 이천 흙으로 만나는 평화의 운영 활성화를 위한 아이디어를 공모한다.

이천 흙으로 만나는 평화는 비엔날레 이천행사장을 찾은 관람객들을 위한 참여형 프로그램으로 비엔날레 페스티벌 기간인 927일부터 1013일까지 17일간 이천세라피아 국제교류광장에서 운영된다.

이번 공모는 기존 비엔날레 체험프로그램을 재단에서 자체 기획하던 식에서 벗어나 실제 장에서 활동하고 있는 도예인(단체)들이 직접 참여해 일반 관람객들을위한 최적의 도자체험 콘텐츠를 개발하고자 기획됐다.

공모분야는 시연, 체험, 퍼포먼스, 소성이벤트, 도자경진대회 등 관람객 누구나 참여 가능한 이벤트로 비엔날레 페스티벌 기간동안 전일 운영 가능한 프로그램을 우선 선정할 계획이다.

접수는 85~6일 이틀 간 진행되며, 참가자격은 한국도자재단 등록도예인 및 단체로 재단 홈페이지에 게재된 신청서에 아이디어 등을 작성 후 방문 또는 이메일(144@kocef.org) 접수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접수된 아이디어는 2019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행사감독을 비롯한 행사분과, 예술마켓분과 등 내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의 대면심사를 통해 우수 아이디어 5팀을 선정하고, 선정된 아이디어에 대해비엔날레 페스티벌 기간 동안 1일 최대 활동비 30만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이천 흙으로 만나는 평화프로그램 아이디어 공모에 대한 자세한 내용과 공모일정은 한국도자재단 홈페이지(www.kocef.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정걸 한국도자재단 대표이사는 이번에 처음으로 시행하는 이천 관람객 참여프로그램 아이디어 공모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비엔날레 행사 준비에 돌입한다보다 많은 도예인 및 단체의 참신한 아이디어로 풍성한 행사 프로그램이 마련되고, 도예인과 재단이 함께 준비하는 도자비엔날레로 거듭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가 주최하고 한국도자재단이 주관하는 ‘2019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는 오는 927일부터 1124일까지 이천세라피아, 여주도자세상, 곤지암도자공원 일대에서 개최된다.

 

 

[주간시흥=주간시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에세이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