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19/07/04 [13:02]
임병택 시흥시장 출범 1주년 기자회견
“52만 대도시 연 시흥시, 시민과 더 가까이”밝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주간시흥

 

임병택 시흥시장이 1일 오전 11시 시흥시청 글로벌센터에서 민선7기 출범 1주년 기자회견을 열고 “*52만 대도시의 문을 연 시흥시의 발전은 모두 시민 덕분이라며 미래 시흥 30년의 주춧돌을 놓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임 시장은 이날 시흥 미래 30, 더 새로운 시흥으로 갑니다.’란 기자회견문을 통해 지난 1년간은 시흥은 시민이 주인이라는 대명제 아래 행정의 문턱을 낮추고 복지 터전을 마련하며 시흥의 행복한 변화를 준비하는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지난 1년간 주요 정책으로는 시장 직속 시민고충담당관실 설치 홈페이지 개편 및 언론브리핑을 통한 열린 시정 구현 온종일 돌봄체계 구축 및 유니세프 아동친화 도시 인증 시흥형 치매시스템 구축 일자리 종합계획 수립 및 시흥화폐 시루 발행으로 민생기반 마련 시흥시 문화예술회관 건립 확정 등을 꼽았다.

임 시장은 지난 2월 배곧동 상수도 탁수 문제나 국책사업에 따른 주민 우려 등은 개선해야 될 부분이라며 수돗물 문제는 태스크포스팀을 구성해 재발 방지 대책을 구축하고 공공주택지구개발에 따른 문제는 중앙정부에 해결을 촉구하며 주민 피해 최소화 방안을 다방면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100여명의 기자들이 참석해 시흥시에 대한 관심을 나타냈다. 임 시장은 이제 시흥은 어제의 결실과 성장통을 자양분 삼아 더 새로운 시흥을 실현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미래 시흥의 비전에 대해서는 2021년 국제안전도시 추진 등 시민의 일상이 안전한 도시 전국 최초 한국형 지방교육자치 모델을 세워 도시 전체가 학습으로 성장하는 미래 교육 도시 시민과 함께하는 2035도시기본계획을 수립을 통한 균형 발전 도시 V-City - 서울대 시흥스마트캠퍼스 시흥스마트허브 거북섬으로 이어지는 시흥밸리 구축 해양레저클러스터 조성 및 황해경제자유구역 지정 추진을 통한 서해안 관광 중심 도시를 만들기 위해 힘쓰겠다고 밝혔다.

임 시장은 이날 시민의 희망이 곧 시흥의 정책이라며 미래 청사진을 그리는 것과 함께 평범한 시민의 행복을 지켜드릴 수 있도록 도시는 더 똑똑하게, 시민은 더 안전하게, 교육은 더 새롭게, 시민은 더 흥이 나는 시흥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관련기사 시흥지역신문협의회 1주년 특별인터뷰 4,5)

* 201961일 기준 516,112(내국인 461,815+외국인 54,297명 포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에세이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