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국 기사입력  2019/06/17 [16:10]
조현 노출 과했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조현 SNS     © 박병국


[주간시흥=박병국 기자] 그룹 베리굿 멤버 조현이 의상 논란에 올랐다. 

 

조현은 17일 오전 서울 상암동 에스플렉스센터에서 진행된 ‘게임돌림픽 2019: 골든카드’에 참석해 온라인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 속 캐릭터 코스프레 의상을 선보였다.

 

그는 게임 캐릭터 '아리'로 분해 귀 머리띠부터 보라색 꼬리를 착용하고 나섰다. 다만 넥라인부터 허벅지까지 타이트하고 짧은 의상 탓에 신체가 도드라지게 노출돼 아슬아슬한 수위를 자랑하며 갑론을박에 올랐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

포토에세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