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19/06/14 [14:21]
임병택시장 “올해 서울대시흥병원 마스터플랜 수립”
"병원추진준비위원회를 구성, 추진에 박차를 가항 것"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주간시흥

 

시흥시는 지난 11일 광명시 광명동굴에서 진행된 티브로드 한빛방송의 민선7기 취임 1주년 공감토크 ‘시장님 뭐하세요’에 출연해 “올해 하반기 서울대시흥병원 마스터플랜을 수립하고 ‘병원추진준비위원회’를 구성해 추진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공감토크에는 임병택 시흥시장과 함께 윤화섭 안산시장, 박승원 광명시장이 출연해 지난 1년간 시정을 이끌며 느낀 소회와 앞으로의 비전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임 시장은 “취임 이후 ‘시민이 주인인 시흥’을 만들기 위한 영업맨이라는 마음가짐으로 일해 왔다”며 “앞으로도 시민의 행복을 최우선으로 시정을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 주간시흥

 

임 시장은 지난 1년간 주요 추진 사업으로 △아이돌봄정책 확대 및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선정 △치매안심센터 설립 및 시흥시 치매안심시스템 구축 △시흥화폐 시루 발행 및 정착 △서울대병원 건립 협약식 △세계 최대 인공서핑장 기공 △다문화이주민플러스센터 설립 등 이주민 정책 등을 꼽았다.

지난 해 민선7기가 출범하면서 임 시장은 서울대 건립에 강력한 의지를 보였다. 지난 2월 오세정 서울대 총장 취임 직후 서울대 건립에 대한 공감대를 확인했고 이어 5월 서울대시흥병원 건립 협약까지 추진에 박차를 가했다.

시흥시의 가장 중요한 문제로는 ‘교통’을 꼽았다. 시흥시는 지난해 6월 서해선 개통을 시작으로 올해 착공하는 신안산선, 2021년 착공하는 월판선까지 수도권 서남부지역 철도 교통 중심지로서 도약하고 있다.

임 시장은 “그간 시흥시는 서울과 가까운 거리임에도 교통 때문에 많은 불편을 겪었다”며 “해당사업이 차질없이 진행되도록 기반을 다지는 한 편, 버스 등 연계 교통도 탄탄히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임 시장의 취임 1주년 소감과 앞으로의 비전을 엿볼 수 있는 공감토크 ‘시장님 뭐하세요’ 내달 1일 한빛방송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에세이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