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19/06/12 [09:10]
시흥시 슈퍼마켓협동조합 동네슈퍼 살리기 노력 결실
중소유통물류센터 배송체계 구축사업 국비지원 대상 선정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주간시흥

 

시흥시 슈퍼마켓협동조합(이사장 이상규)이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서 추진하는 2019년 중소유통물류센터 배송체계 구축사업 지원 대상단체로 선정됐다.

이 사업으로 국비 1억원을 확보하게 된 시흥시는 시비 4,500만원을 더해 시 전역 중소슈퍼마켓에 차량 2대로 배송서비스를 제공하고 점주교육도 실시한다.

시흥시 슈퍼마켓협동조합은 대기업 편의점의 골목시장 잠식으로부터 동네슈퍼의 자생력을 강화하고자 20131219명의 조합원으로 시작했다. 20146월에는 컨테이너 2개 규모의 작은 자체물류센터를 시작했으며 현재는 54명의 조합원이 100여평 규모의 정식 물류센터(시흥시 달월길 31)를 운영하고 있다.

시흥시 슈퍼마켓협동조합은 그간 조합원들만의 힘으로 물류센터를 운영하며 인력과 재정의 문제로 배송을 할 수 없어 대부분 1~2명이 운영하는 소규모 슈퍼 조합원들이 직접 물류센터로 방문해야했다. 이런 이유로 조합원 확대에 어려움을 겪어왔기에 이번 배송체계 구축사업 대상단체 선정은 스스로 대형유통기업에 대항하고자 노력해왔던 슈퍼마켓협동조합원들 노력의 작은 결실이다. 조합은 앞으로 조합원들에게는 정기적인 배송서비스를 실시해 조합원들의 경영부담을 줄여주고 조합원 확대에도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골목슈퍼마켓 살리기는 대기업에 의해 빠져나가는 역외유출을 줄이고 시흥시 내에서 소비를 순환하게 하는 지역화폐 시루와도 그 의미가 일맥상통한다시흥시 슈퍼마켓협동조합 역시 지역화폐 시루가맹점이니 중소슈퍼마켓 소상인들이 많이 이용해달라고 말했다.

 

한편 시흥시와 슈퍼마켓협동조합은 중소슈퍼마켓 가격 경쟁력 강화와 향후 유통환경 변화에 대비해 중소유통물류센터 건립을 위한 2020년 도비 지원 사업을 신청했다. 더불어 도비확보 뿐 아니라 향후 안정적인 운영을 위해 조합원 역량강화에도 노력하고 있다.

 

 

[주간시흥=주간시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에세이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