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국 기사입력  2019/06/07 [22:32]
유재석 황당발언, 꿈이 X?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사진=SBS 제공     © 박병국


[주간시흥=박병국 기자] 유재석의 황당발언이 나와 '런닝맨'을 초토화 시켰다.

  

최근 진행된 SBS '런닝맨' 녹화에서 유재석은 순발력이 요구되는 미션 도중 "어렸을 때 꿈이 뭐였냐"는 질문을 받았다. 

 

이어 그는 한 치의 고민도 없이 "똥!" 이라고 대답해 현장을 폭소하게 만들었다.

 

유재석의 황당발언에 이광수는 “그럼 형은 똥 손이 됐으니 꿈을 이룬 게 아니냐”고 이야기 해 다시 한 번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레이스는 지난주에 이어 런닝맨 팬미팅 굿즈 디자인을 두고 치열한 경쟁이 벌어졌다.

 

'런닝맨'은 오는 9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

포토에세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