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19/03/04 [14:12]
경기도교육청, 퇴직교원 등 575명 훈ㆍ포장 전수
수상자 및 가족 모두가 함께 참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주간시흥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지난 228일 수원 신텍스에서 2019년도 2월말 퇴직교원과 교육전문직원 575명에게 훈포장을 전수했다.

 

▲     © 주간시흥

 

▲     © 주간시흥

 

수상자는 황조근정훈장 118, 홍조근정훈장 112, 녹조근정훈장 61, 옥조근정훈장 93, 근정포장 76, 대통령표창 61, 국무총리표창 22, 교육부총리표창 32명 총 575명이다.

 

이 날 학교에서 4211개22일을 근무하고 퇴임하는 서해초 김복례 교장과 경기도교육청 이석길 제2부교육감이 황조근정훈장을 받았고, 김기서 교육1국장이 홍조근정훈장을 수여해 눈길을 끌었다.

 

이번 훈포장 전수식은 최초로 외부 장소를 마련하여 수상자의 가족들이 함께 자리해 훈포장의 의미를 되새기고 즐거운 시간을 나누는 행사로 진행됐다. 기존에 훈포장 전수식을 교육청 강당에서 엄숙한 분위기 속에서 마련했던 것과 달리 소통하고 공감하는 자리라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크다.

 

특히이 자리에는 경기도교육청 소속 후배 교원들도 참석하여,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아 스승의 은혜를 제창했고 명예로운 퇴임과 새로운 출발을 한마음으로 축하했다.

 

행사에 참석한 이재정 교육감은 새로운 희망을 만들어가며 열심히 달려온 경기교육을 위해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해 주신 수상자 여러분과 가족 여러분께 존경의 마음을 담아 감사드린다”며 혁신교육 3.0을 마을과 지역에서 추진하니, 여러분의 지식과 경험을 바탕으로 지역의 교육주체가 되어 현장중심정책 개발과 중장기 추진과제 도출하는 곳곳에서 활약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에세이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