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19/02/28 [11:22]
시흥 대야동 어린이집 강제집행에 학부모 대치중
경찰, 소방관 안전 대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주간시흥

 

시흥시 대야동 어린이집의 건물이 경매가 이뤄지면서 채권사가 강제 집행을 단행하려 하자 집행관들과 학부모들이 강력 반발하며 대치중이다.

 

▲     © 주간시흥

  

사고가 날 것을 우려해 경찰과 소방관들이 대비하고 있으며 갈 곳을 잃은 어린이들을 둔 학부모와 원장은 발만 동동 구르고 있는 실정이다.

가뜩이나 어린이 보육시설이 부족해 어린이들을 안심하고 맡길 공간이 부족한데 이런 일이 벌어져 안타까워하고 있다.

 

▲     © 주간시흥

 

어린이집을 담당하고 있는 행정당국은 이 문제를 신속히 해결하여 어린이들이 길거리에서 방황하는 일이 없도록 해야할 것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