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19/01/28 [02:11]
시흥시의회, 제262회 임시회 폐회
13개 안건 원안가결, 3개 안건 수정가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주간시흥


시흥시의회(의장 김태경)는 25일 본회의장에서 제8차 본회의를 열고, 지난 16일부터 10일간의 일정으로 열린 제262회 임시회를 마무리했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경제 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장년 시민들에게 안정적인 노년기를 준비할 수 있도록 일자리 창출을 도모하기 위한 「시흥시 일자리 창출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 조례안」을 비롯해 「죽율체육공원 도시관리계획 결정을 위한 시의회 의견제시의 건」 등 13개 안건을 원안가결 했고, 「시흥시 주민참여 예산제 운영 조례 일부개정 조례안」과 관련해 주민자치위원회 또는 주민자치회가 주민참여예산 지역회의를 대행하는 경우 위원장, 부위원장 선임 방법의 변경 등 3개 안건을 수정 가결했다.

한편, 박춘호 의원은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시흥시민을 주인으로 섬기는 시정부의 역할로 쉬운 예산서 작성, 부서별 업무계획서 원본 공개, 행정사무감사 지적사항 해결을 제안했고, 이상섭 의원은 오이도 주민들의 행복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오이도 축제 개최, 정왕3동 오이도출장소 설치, 악취해결, 선사유적공원과 오이도 선착장 연계를 제안했다.

또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홍원상 의원은 최근 작년 3월 정기인사 과정에서 일부 논란을 빚었던 당시 인사팀 라인에 대한 경기도 감사결과와 관련하여 현 시정부에게 공정한 인사를 당부 했으며, 홍헌영 의원은 시흥시 은계지구 자족시설용지 내 건축제한에 관하여 집행부의 결정 및 은계지구 내 가설건축물에 대하여 건축법의 대전제에 따라 집행하도록 촉구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에세이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