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18/06/10 [22:16]
곽영달 후보 배곧신도시를 관할하는 정왕4동 투표소에서 사전투표
'10년간 고인물로 정체된 시흥 새바람' 호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주간시흥


곽영달 자유한국당 시흥시장 후보는 9일(토) 배곧신도시가 위치한 정왕4동 동사무소에 마련된 사전투표장을 찾아 투표를 마쳤다.

투표를 마친 곽 후보는 “시흥시의 8일(금) 사전투표율은 5.98%로 다른 지역에 비해 많이 낮다. 이번 제7차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여러분의 소중한 권리가 소멸되지 않도록, 투표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여 지난 10년간 고인물로 정체된 시흥에 새바람을 불게 해달라”고 호소했다.

곽 후보는 이날 오전만 해도 새벽부터 산악회 인사, 출근길 인사, 광진교회 노인대학 방문, 거모복지관 국수봉사 등 숨 가쁘게 바쁜 일정을 소화하고 있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