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18/06/09 [21:56]
포토에세이
호조벌에 저어새가 나타났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호조벌에 저어새가 나타났다.

 

햐얀 깃털에 노란 번식 깃으로 장식하고

먼길 돌아 다시 돌아왔다.

길쭉한 다리로 이쪽에서 저쪽으로 성큼성큼

검은색 스푼처럼 생긴 길다란 주둥이로

쉼없이 무논을 휘휘 저으며 허기진 배를 채운다

저어새 몸짓 하나에

차르르르 쉼없이 돌아가는 카메라 셔터 소리

오래도록 보고 싶다

귀한 너의 모습을.....

 

/박미영 시민기자

▲     © 주간시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