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연순 취재국장 기사입력  2018/03/30 [18:46]
동호인 마라토너 함찬일 SBU-3 300회 완주기록 달성
지역 청소년들 대상으로 마라톤 보급활성에 앞장서고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주간시흥


 

경기시흥시 매화동에 사는 동호인마라토너 함찬일(57세)씨는 지난 3월 18일 제 89회 동아마라톤 대회에서
SUB-3 300회 완주기록을 달성했다.
SUB-3라는 용어는 마라톤에서 사용하는 것으로 보통의 일반동호인 마라토너들에게는
가장 좋은 컨디션인 날, 가장 좋은 코스, 가장 좋은 일기조건을 갖춘 시기에
참가하여 서브쓰리 완주를 1회라도 해 보고 싶어하는 꿈의기록으로
42.195킬로미터 마라톤풀코스를 3시간 이내에 완주하는 것을 말한다.
함찬일씨의 300회 완주기록은 2002년 마라톤을 시작한 후
만 16년 동안에 달성한 대기록으로 우리나라에서는 경남거제 출신의 심재덕(50세)에 이어 2번째 달성한 기록이다.

▲     © 주간시흥



함씨는 우리나라에서 SUB-3 400회 완주 기록을 최초달성하는것이다음 목표이며,
혹시 기회가 주어진다면 자신의 경험적 노하우를 시흥지역 초·중·고 청소년들을 위하여
마라톤지도자로 일할 수 있기를 바란다는 희망을 전했다.

 

추연순 취재국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