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19/08/16 [12:56]
오이도 선사유적공원, <오이도 1박2일 선사캠프> 운영
신석기시대 사람들은 어떻게 살았을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주간시흥

 

시흥시가 가을철 억새 풍경이 아름다운 오이도 선사유적공원에서 하반기 <오이도 1박2일 선사캠프>를 진행한다.

<오이도 1박2일 선사캠프>는 선사시대로 시간여행을 떠나 6천년 전 신석기인의 삶을 체험해보는 숙박형 가족 체험프로그램이다.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 캠프도 신석기인들의 식생활을 주제로 진행된다. 캠프 참가자는 공원에 조성된 야영마을 움집에서 하룻밤을 보내게 된다.

 

▲     © 주간시흥

 

흙을 반죽하고 빚어서 굽기까지의 빗살무늬토기 제작의 전 과정에 참여하고, 직접 만든 토기에 음식을 만들어 시식하며 신석기인의 생생한 삶을 경험해 볼 수 있다.

하반기 캠프는 총 3회가 운영되며 1회당 8팀의 가족을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초등학생이 포함된 가족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캠프의 난이도 때문에 미취학 아동의 참여는 제한된다.

캠프의 세부내용 및 접수방법은 오이도 선사유적공원 홈페이지(http://oidomuseum.siheung.g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문의는 시흥시청 관광과 (031-310-3458)로 하면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에세이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