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20/11/17 [15:40]
갯골생태공원, 기존 놀이터 철거후, 소금놀이터 새단장!
소금으로 만든 안전하고 캐족한 친환경놀이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주간시흥

 

시흥도시공사(사장 정동선, 이하 공사) 공원레저팀에서 관리·운영 중인 갯골생태공원은 기존에 있던 소금놀이터를 철거하고, 환경 개선 공사를 통해 안전하고 쾌적한 소금놀이터로 새 단장하였다.

이번 개선 공사는 국비 50%, 시비 50%의 사업비용을 지원받아 2020년 9월 23일부터 11월 16일까지 약 두 달간 진행되었다.

 

갯골생태공원은 1930년대부터 천일염을 생산하던 소래염전 지역이었다. 약 145만 평의 갯벌과 염전이었던 이 땅의 정취를 느낄 수 있도록 염전 일부를 복원하여, 염전체험장과 소금놀이터를 조성하고, 지하 120m 암반에서 끌어올리는 청정 해수체험장, 높이 22m의 6층 목조 고층 흔들전망대 등 다양한 시설이 준비되어 있다.

 

정동선 사장은 “코로나19로 답답해하고 있는 시민과 아이들을 위해 다양한 놀거리,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공원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시흥 갯골생태공원이 시흥을 넘어 전 국민이 사랑하고 아끼는 명소가 되도록 힘쓰겠다.”라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