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20/10/13 [13:17]
시흥소방서, 구급대원 이호용 소방장
‘자살예방의 날’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수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주간시흥

 

시흥소방서(서장 길영관)는 소속 구급대원 이호용 소방장이 생명존중문화 확산과 극단적 선택의 기로에 선 시민의 안전을 위해 힘쓴 노고를 인정받아 ‘2020년 자살예방의 날’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8일 전했다.

 

‘2020년 자살예방의 날’과 관련해 배우 정애리씨 등 자살예방에 힘쓴 사회 각계각층 43명이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하였고, 소방관은 전국에서 총 7명이 수상했으며 경기도에서는 이호용 소방장이 유일하다.

 

2011년 소방공무원(구급특채)으로 임용된 이호용 소방장은 약 500여건의 구급출동하며 적극적인 업무수행으로 타의 귀감이 되었고, 심정지환자에게 신속한 응급처치를 하며 총 5회의 하트세이버를 수상했다.

 

특히 다수의 자살․자해관련 출동 시 경찰, 자살예방센터와 협력해 극단적 선택 시도자를 설득하며 병원으로 이송하고 마음의 회복과 안정화를 위해 적절한 상담을 받을 수 있게 안내하는 등 자살예방과 현장대응의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호용 소방장은 “맡은 바 소임을 다했을 뿐이지만 이렇게 큰 상을 받아 감사하며 또한 많은 책임감을 느낀다. 신체적 응급처치가 주요 업무인 구급대원이지만 정신적 상처까지 살펴보는 구급대원이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주간시흥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