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선영 기사입력  2020/09/14 [14:07]
부산시청 "소문난시장칼국수·블루클럽·호리물산 등 방문자, 코로나 검사요망"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부산시청 "소문난시장칼국수·블루클럽·호리물산 등 방문자, 코로나 검사요망"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주간시흥

[주간시흥=강선영 기자] 부산시가 코로나19 확진자 일부 동선을 공개했다.

 

14일 부산시청에 따르면 지난 5일 오후 5시 10분~5시 28분 소문난시장칼국수(연제구 거제시장로14번길 28, 연산동), 지난달 31일 오후 5시 16분~5시 30분 블루클럽(동구 범일로 108, 범일동), 4일 오후 4시 55분~6시 39분, 5일 오후 5시 15분~6시 15분  우리돼지국밥(동구 초량로 27-1), 3~11일 지더블유하이테크글로벌(연제구 중앙대로1073, 705호, 연산동), 호리물산(부산진구 중앙대로743번길 19, 황진빌딩 5층, 부전동) 방문자는 코로나 검사를 받아야 한다.

 

한편 부산 내 코로나 누적 확진자 수는 355명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