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시흥 기사입력  2020/09/11 [07:38]
꽃향기 나는 시흥시 군자동 만들기 사업 실시
산들공원 인근 보행자도로변 메리골드 2,000본 식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주간시흥


군자동
(동장 정영미)은 지난 10일 사회적 협동조합 산들마을(대표 김장곤), 지역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산들공원 인근 보행자도로변에 메리골드 2,000본을 식재했다.

 

이번 사업은 코로나19로 힘든 주민들에게 휴식과 위로가 될 수 있도록 무단투기 쓰레기와 잡초로 우거진 유휴지를 꽃길로 조성했으면 좋겠다는 주민의 제안으로 시작됐다.

 

많은 주민들이 이용하고, 볼 수 있는 산들공원 인근 보행자도로변 유휴지를 선정해, 잡초와 환경정비를 마무리하고 꽃모종 2,000본을 식재해 모두의 꽃길로 조성했다.

 

앞으로 이 꽃길은 사회적 협동조합 산들마을이 지속적으로 관리할 예정이며, 향후 가을꽃도 추가로 식재하여 더 풍성한 꽃길로 만들 계획이다.

 

정영미 군자동장은 지금처럼 힘든 시기에 모두가 함께 만든 이 꽃길처럼 코로나19를 잘 극복해 올 가을에는 모두 꽃길만 걷기를 바란다, “앞으로도 주민들의 작은 소리에 귀 기울여 사람 냄새, 꽃향기 나는 군자동을 만들겠다고 전했다.

 

[주간시흥=주간시흥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간시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